넘어가기 메뉴


이 콘텐츠를 보려면 Flash Player(무료)가 필요합니다.

응급처치안내 : 경남에서 세계와 당당히 경쟁하는 ACTIVE GNU


Font Size

  • 원래대로
  • 글자 크게 확대
  • 글자 작게 축소

화학약품에 의한 응급처치

응급처치안내 응급처치 방법에 대해 알려드립니다.

피부에만 화상을 입은 경우

  • 먼저 약품을 씻어 피부 표면으로부터 제거한다. - 20분 이상 흐르는 물에 씻어 내야하며, 만약 파우더 형태의 약품일 경우엔 먼저 털어낸 다음 흐르는 물로 씻어낸다.
  • 옷이나 귀금속 장신구 등을 제거한다. / 약품에 의해 오염될 수가 있다.
  • 차갑고 젖은 타월 등으로 덮어 통증을 가라앉힌다.
  • 깨끗하고 마른 옷 등으로 화상 부위를 헐렁하게 감아준다.
  • 씻어 낸 후에도 계속 자극이 느껴지면 몇 분간 계속 씻어낸다.
    대부분은 위와 같은 조치만으로도 잘 낫기 때문에 더 이상의 치료는 필요하지 않다.

응급처치가 필요한 경우

  • 쇼크 증상, 즉 기절하거나, 창백해지며 숨쉬기 어려워하거나 현저하게 얕은 호흡을 하는 경우 등이 나타날 경우
  • 약품이 피부 바로 밑의 층까지 뚫고 들어간 경우, 화상이 2도이며 부위의 직경이 3인치(7.5센티)이상인 경우
  • 눈, 손, 발, 얼굴, 사타구니, 엉덩이, 관절 부위에 화상을 입은 경우
  • 진통제(아세트아미노펜)로 통증이 없어지지 않는 경우
    (만약 물질이 독성을 갖고 있는지 확실치 않을 경우 그 약품을 들고 병원으로 가서 상담해야 한다.)

본문 책임자, 최종수정일

담당자 :
강인순
전화번호 :
055-772-0716
최근업데이트 :
2011-11-01

본문 유틸리티

  • 스크랩
  • 즐겨찾기
  • 프린트

RESEARCH

콘텐츠 만족도 조사
내용에 만족하십니까?
평점
통계